설경구 2

영화 '해결사', 간지나는 조연들의 코믹 연기 일품

영화 (2010)는 투박하면서도 경쾌합니다. 킬링 타임이 필요할 때 볼만한 액션 영화입니다. 간지나는 조연들의 코믹 연기를 즐기실 수 있는 건 덤입니다. 설경구는 이 영화에서 1980년대 풍의 붉은 점퍼를 입고 불륜현장을 정리하는 해결사로 등장합니다. 전직 직업은 형사, 흥신소를 운영하고 계십니다. 강태식(설경구)은 불륜현장을 잡아달라는 의뢰를 받고 모텔을 급습합니다. 그러나 불륜남여는 온데간데 없고 여자의 시체만 침대에 널브러져 있습니다. 순간 자신이 덫에 걸렸다는 것을 직감한 태식의 폰이 울립니다. “경찰이 곧 들이닥칠 테니 시키는 대로 도주하라”는 정체불명의 사나이의 음성이 들려옵니다. 이런 상황 왠지 익숙하지 않나요? 키아누 리브스의 나 샤이아 라보프의 (2008)에서도 유사한 장면이 나왔었죠. ..

영화 2019.04.02 (8)

<감시자들> 설경구와 정우성, 한효주의 액션 스릴러

설경구와 정우성, 그리고 한효주가 출연한 들은 서울 도심을 배경으로 쫓고 쫓기는 자의 팽팽한 긴장감이 엔딩 크레딧이 올라갈 때까지 계속되는 범죄 스릴러물입니다. 은 처음부터 쫒고 쫒기는 자의 면면을 다 드러내놓고 이야기를 풀어갑니다. 범인이 누구냐를 추리하는 것이 아니라 어떻게 단서들을 하나하나 연결하여 범인을 찾아내는냐에 집중한 스릴러물입니다. 오프닝 시퀀스는 서울 지하철 2호선 안의 일상적인 풍경들을 보여줍니다. 설경구가 졸고 있고, 졸고 있는 그를 한효주가 지켜보고 있고, 그들 사이를 정우성이 '우연처럼' 지나쳐갑니다. 지극히 평범한 사람들의 일상입니다. 은 지극히 평범한 일상에서 범죄자들의 단서들을 추리하는 기법들을 리듬감있게 보여줍니다. 설경구는 경찰 내 감시를 전문으로하는 특수 조직의 감시반장..

영화 2018.12.06 (2)